웨딩시즌이니까.... 브라이덜 샤워 스타일을 좀 많이 올려볼까합니다
관심이 많이 가시는 분들도 많을 테니까요...

요즘에는 여자들만 참여하는 브라이덜샤워를 좀 이런식으로 커플웨딩샤워로 많이 한다고 합니다
예전에는 여자들끼리 처녀파티(브라이덜 샤워)를 하고 신랑은 총각파티를 질펀하게 하면서 골탕을 많이 먹었지요
흔히들 하는 것들인데.... 총각파티때는 프로페셔널 스트립걸을 초대하기도 하고, 술로 밤을 새우곤 한답니다.

하지만 그런일들이 이제는 조금 촌스러워 보이기도 하고, 불편하기도 해서 그런지...
브라이덜 샤워는 계속해서 하지만 총각파티는 안하는게 요즘 트렌드입니다. 
비슷하게 브라이덜 샤워를 통합하여 커플웨딩샤워이라는 것을 하는데요 
아주 멋진 샘플이 있어서 이렇게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정말 설탕처럼, 캔디처럼 너무나 달콤한 커플웨딩 샤워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모두들 커플이 되고 싶어 안달이 난 사람들처럼 행복해 합니다 
한번 보실까요?


캔디를 늘어놓은 가운데 3단웨딩케이크는 바로바로 크리스탈 락슈가 (crystal rock sugar)로 장식된 케이크입니다. 
아직 우리나라에서는 잘 나오지 않지만 미국이나, 일본에서는 익숙한 토핑이기도 합니다. 
컨셉이 캔디여서 그런지 가지각색의 캔디들이 즐비하네요 


자세히 보세요.... 롤리팝, 마카롱, 막대사탕 등 난리가 났죠? 
하지만 여기서 핵심은 레드와 샤이얀 블루를 사용했다는 거지요 
자세히 보시면 아시겠지만 주인공들이 모두 라틴계쪽 사람들이어서 그런지 이 다홍에 가까운 레드와 샤이안 블루를 사용한게 포인트라 할 수 있지요 



풍선장식과 데코레이션 장식도 매우 독특합니다  
게다가  머핀 틀로 사용하는 유산지들을 여러장 겹쳐 장식을 하였네요
이렇게 색깔이 강한 장면을 연출하려면 독특한 컨셉을 이러줄 수 있는 강력한 장식이 필요한 법이지요


들러리들이 드는 컬러풀한 스틱부케이지요/ 그 중 한명은 막대사탕을 들고 있네요...
신부가 신을 구두도 빨갛게 ,,,, 이렇게 캔디위에 살짝 얹어놓았고요  보이시나요? 라벨이 love/ kiss


신랑이 꽂을 부토니, 신부가 들 부케의 스타일 그리고 머리엔 멋진 깃털 장식과 빨간 드레스에 맞춰 클러치백에 부토니와 연결된 꽃장식을 넣었습니다.
 
 메인 컬러색상을 넣은 진홍색의 부케에 샤이안 블루 리본으로 장식했네요
그리고 반지도 사랑스럽고 재미있게 캔디링 그리고 솜사탕을 가지고 사진을 찍는 센스는 너무 사랑스러운 커플을 보여주고 있어요





각종 소품을 이용한 사진 찍기의 놀이입니다. 
자 모두들 이렇게 하고 찍으세요 자 ~ 모두 치즈 

 
이제 먹거리들을 한번 보겠습니다.
달달한것을 좋아하는 분들은 정말 좋아하실 그 모든 것이 있으니까요 
 

검볼, 레인보우 트위즐러, 젤리빈, 스위디시 피쉬( 물고기모양 젤리)입니다
여기서도 보시면 블루와 레드가 메인컬러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마카롱, 그리고 쵸코볼팝, 팝콘, 코카콜라


컵케이크와 펀치, 그리고 쿠키와 우유 등
다양한 먹거리들이 있지만 하나도 빠지지 않는것은 레드와 블루의 색상을 빠지지 않고 넣었다는 점을 유념해두셔요


쵸콜릿 콧수염, 크리스탈 슈가로 만들어진 캔디 스틱은 멋진 사진촬영 소품으로 사용된답니다.


이렇게 멋지게 다시 재활용될 수 있으니 많은 분들이 아이디어를 얻고 이렇듯 사랑스럽게 결혼을 준비하시면 좋을 듯합니다

너무 단것을 많이 먹어서 그런가요?
이젠 좀 쓴 커피를 마시러 가야할까봐요

샤워지기 www.miniparty.co.kr

.

Posted by 파티플래너 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샤워지기가 너무 오랜만에 포스팅을 열었습니다.
그동안 여러가지 일들이 있었겠지만, 우선 저의 게으름을 탓해야 할 것이고, 조그마한 구멍가게 같은 파티일이 조금 많아졌다는 기쁨의 변명을 늘어놓아야 하겠습니다.
얼마전에 너무 예쁜 브라이덜 샤워를 치룬뒤에 이런저런 마음을 가지다가
저 예쁜 커플이 얼마나 아름다운 결혼식을 치룰지 궁금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어쩌면 이런 결혼식을 치루면 어떨까 하는 생각까지 들고, 이미 정해져있는 결혼이 임박해 있었지만 
이 동영상을 보고 난후, 예비신부에게 새로운 파티를 제안하고 싶어 안달이 날 정도였습니다. 

Brittany + Paul's Short Wedding Film - Dallas, TX from Joe Simon Films on Vimeo.


만일 결혼을 앞둔 신부님이이나 예비신랑께서는 이 동영상을 꼭 보셨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왜냐하면 결혼은 정말 인생에 있어 두번째 탄생이며, 이 감동적인 예식을 어떤 관점으로 바라볼 것이냐에 따라
하나의 즐거운 파티가 될 수 있고, 성가시며 귀찮은 하나의 통과의례처럼 될 수가 있기 때문이지요 
 
모든 분들이 생각하시겠지만 결혼은 정말 아름다운 경험이어야 합니다.
그래서 축의금이나, 예식장 규모, 그리고 여러가지를 생각하다가 포기하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하지만 정말 아름다운 약속이 함께한다면 아래와 같은 의문을 제시하고 조금 색다르게 해보심은 어떨까요?

1. 주례의 등장이 꼭 필요할까요?
    어떤 이들은 먼저 결혼한 친구들의 편지를 읽어주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영화 <러브스토리>에서는 서로가 서로에게 멋진 장편의 시를 읊어줍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적어 읽어주기도 합니다. 
   
2. 웨딩마치곡이 꼭 딴따따다...딴따따다... 이어야 할까요? 
  얼마전의 전세계를 떠들석하게 한 행진은 들러리들과 신랑 신부의 댄싱마치로 시작되었습니다
  영화 <러브 액츄얼리>나 <뮤리웰의 웨딩>에서는 비틀즈, 아바의 팝음악이었지요 

3. 낮에 급하게 치룬 결혼식 뒤에 꼭 바로 신혼여행을 가야할까요? 
  사실 결혼식이 끝난후, 너무도 바쁘게 신랑 신부는 없어집니다. 
  왜냐하면 여러가지 폐백을 치루고 난 다음 신혼여행 비행 시간에 늦지 말아야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시간은 약간 조절한 다음 피로연을 치르고 난 다음 충분히 여유있게 출발하는 건 어떨까합니다

 4. 뷔페 식사 장소를 피로연장을 따로 마련하는 것은 어떨까요? 
   물론 DJ도 부르고, 음식도 먹고, 춤도 추고, 여러가지 게임도 치루고 
   들러리, 어른, 아이들 모두 즐겁게 놀 수 있는 그런 피로연 말이지요 
   장모님과 부르스를 추고, 친구들과 함께 허슬과 고고, 디스코를 출 수 있는 그런 피로연 말이지요 


파티플래너로서 솔직히 우리나라의 결혼식에는 뭔가가 빠져있다는 느낌을 받을 때가 많이 있습니다.
정말 즐거운 잔치로서 유머와 감동이 함께하는 결혼식은 일생에 있어서 잊지못할 추억이 되어야 합니다.
인생을 살다가 어려움을 만나 서로 죽도록 미워했다가도
결혼식 동영상을 보며 우리들의 사랑이 얼마나 성스러웠는지 깨닫고 다시 일어설 수 있는 의지를 얻어야 하니까요  

만일 이런 결혼식을 하고 싶은 분이 계시다면 저는 한번 온몸 불살라가면서 한번 해볼랍니다.
도전!! 

샤워지기 www.miniparty.co.kr
 
Posted by 파티플래너 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