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봄에 진행했던 베이비샤워 파티를 소개하려 합니다. 더운 여름이 오기 전에 태어난 아이의 이름은 '별'이 인데요. 우린 '박스타'라고 부릅니다. 운동 모임 중 막내인 유진이가 첫째 건이에 이어서 힘들게 갖게된 딸이라 얼마나 마음조이면서 기뻐했는지 모릅니다.

그래서 그런지 이번 베이비샤워 파티는 정말 딸아이가 갖는 기쁨을 만끽하기 위해 핑크핑크하게 준비했습니다.  둘째가 딸이라는 소식에 여기저기서 받은 선물들과 함께 아주 풍성한 스타일링을 할 수 있었지요.

 

 

 

1. 천장데코 : 아기옷 가랜더를 이용해 포토테이블 위를 장식했습니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아이옷을 접어서 테이핑을 해야합니다. 물론 아이옷이니까, 마킹스 테이프나 종이 반창고를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색상을 통일하고 번갈아가며 상하의를 교차시켜야 지루하지 않게 스타일링이 됩니다. 생각보다 아이옷이 무겁기때문에 천장보다는 모서리 몰딩에 압정으로 단단히 고정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2. 천장데코 - 핑크색 삼각가랜더는 직접 제작한 상품이구요. 동대문상가에 가서 천을 잘라와 하나하나 일일히 바느질 하고 다림질해서 만들었습니다. 가랜더 같은 경우, 제가 가장 잘 활용하는 천장데코 상품입니다. 이유는 한번만들면 활용하기가 좋고, 헬륨풍선처럼 매번 사야하는 번거로움도 없을 뿐더러 환경에도 해를 끼칠 없는 친환경 파티 상품이기 때문입니다. 확실히 천장에서 핑크핑크 하니, 더더욱 사랑스럽고 포근한 느낌이 들게 됩니다.

 

 

2. 포토테이블 세팅 : 보통 포토테이블 세팅은 어떻게 하냐 하시지만 대부분 평범합니다. 아이 인형 그리고 여러가지 장식 소품입니다만 그래도 사진이 주를 이뤄야 합니다. 높낮이를 생각하셔서, 이젤, 올려놓을 수 있는 케이크 스탠드를 이용해서 장식하면 리듬감을 줄 수 있습니다. 미리 마련한 아이젖병, 신발, 장난감, 쪽쪽이, 샴푸등이 가장 선호되는 상품입니다 

 

 

3. 포토테이블 스타일링팁 : 베이비샤워 파티때 포토테이블에 무슨 사진을 놓을지 고민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당연히 초음파 사진이 핵심입니다. 모든 초대손님들은 아이가 어떻게 생겼는지 가장 궁금하기 때문에 초음파 사진을 가장 궁금해 하구요. 액자가 좀 많이 있다면 만삭사진, 첫째아이때 사진, 결혼 초기때 사진 등을 모두 구비해 놓으면 좋습니다. 책자가 있으면 함께 놓고 봐도 무방하구요. 이때 사진을 놓으면서 이전에 어땠는지 한번 돌아보는 계기가 되고, 사람들이 포토테이블을 보면서 여러가지 할 얘기들이 많이 생깁니다. 이때 ~이랬네.. 저랬네..하면서 얘기 소재를 던저주는 역할을 하는거지요.

 

 

4. 스냅사진세팅 : 여러가지 사진을 세팅해 놓지만 특히 둘째 아이를 가진 엄마들에게 필요한 팁입니다. 첫째아이는 둘째가 태어난다는 사실이 호기심도 주고 기쁨도 줄거라는 생각이 들지만 엄마의 배가 불러올 수록 아이는 불안하게 하기때문에 자신이 어떻게 애기 였는지 보여주고, 동생도 이렇게 태어날 거라는 것을 보여주는 시추에이션이 필요한데, 이런식으로 자연스럽게 파티때 보여주면 동생이 태어나는 것을 즐거운 경험으로 받아들이기 쉽다합니다.

 

 

 

 

5. 자리배치 및 세팅 방식 : 베이비샤워 파티는 많은 사람들이 와서 참여하는 것 보다도 여성 몇몇 사람들이 소규모로 하는 파티의 경우가 많기때문에 집안에 있는 소파와 간단한 의자로 세팅해놓고 편안하게 장시간 먹고 마시고 게임하면서 하는것이 대부분입니다. 그래서 임산부가 앉게될 편안한 의자를 준비해놓고, 길게 수다를 떨며 스트레스를 푸는 과정을 즐기면 됩니다. 그러니 먹을 것도 계속해서 먹을 수 있게 많이 준비를 해놓는 편이지요.

 

 

6. 빙 둘러싼 원형 테이블 세팅 - 주인공을 중심으로 게임도 하고 즐거운 수다 삼매경에 빠져 있으려면 모두들 편안한 복장과 즐거운 마음만 있으면 되지요. 브런치파티라서 그런지 햇빛이 역광으로 비추내요. 실제로 보면 훨씬더 밝고 따뜻한 느낌이었습니다. 

 

 

7. 소파테이블에 일부러 약간의 디져트와 에피타이져를 놓아 먼저 오는 사람이 간단하게 먹을 수 있도록 세팅하였습니다. 그리고 포토테이블 앞에 벤치를 놓아서 사진을 찍을 수 있게 놓았지요. 그래서 그런지 그 자리에 앉아 있는 얘비맘 모습이 더 이뻐보였나 봅니다. 이때 사진을 많이 찍었는데, 이때 건이도 너무너무 신기해 했던것이 기억이 납니다.

 

 

<Mom to be 유진: 임신한 너의 모습을 보니, 마냥 이쁘고 생기가 가득하구나... 어쩜 결혼때보다 이 모습이 더 아름답게 느껴지는지 모르겠다. 생명이 가득한 모습인것 같아. 건강하고 생기가 넘쳐 흐른다.  건강하고 아름다운 모습 간직하고 살아가길 빌께..>

 

예비맘입니다. 원래를 Mom to be (샤시: 미스코리아들이 둘러매는 띄)를 제작하기로 했었는데, 그만 컴퓨터가 고장이나서, 그걸 못했답니다. 아무튼 너무 이쁘게 찾아와서 이쁘게 사진을 찍었네요. 스타일링말고 베이비샤워 파티 음식과 게임을 차례로 공개해 드리겠습니다.  기대해주세요.  

 

by 파티플래너 엘리

www.miniparty.co.kr 

신고
Posted by 파티플래너 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파티 스타일링팁 - 천정데코 스타일 7

파티 스타일링의 핵심이기도 하고 가장 맨처음의 시작이기도 한 천정데코 스타일링을 소개하려합니다. 흔히 조명이 인테리어의 꽃이라는 말이 있는데... 저는 파티스타일링의 꽃이 바로바로 천정데코라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수많은 파티의 경험과 노하우로 적절한 포인트의 천정데코는 파티의 화려함과 꽉찬 느낌을 가장 확실하게 주는 아이템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프로와 아마추어의 차이가 가장 명확하게 드러나기 때문이지요.  그러니 여기서 여러가지의 팁을 보시고 확실한 노하우를 익히셨으면 합니다.

 1. 헬륨풍선 이용하기

가장 간편한 천정데코는 헬륨풍선입니다. 하지만 천정가득 헬륨풍선으로 채우시려 했다면 돈이 너무 많이 든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습니다.  나름 어느정도 했다고 생각하지만 대부분 100개 이상을 사용해야하는데, 이정도면 헬륨풍선을 나르는 벤도 함께 예약해서 생각보다 많은 돈이 들어가게 됩니다.

적은 양이지만 포인트가 되고, 이후 사진을 찍을때 소품 사용으로도 좋은 다양한 헬륨풍선을 사용해 보세요. 본인의 차를 이용해 전달받아도 되고 일석이조가 될 겁니다.

 

2. pompom 가랜더 활용하기

폼폼(pompom)은 종이, 천, 털실, 플라스틱등을 이용해 풍성한 술모양을 내는 것을 모두 폼폼이라 합니다. 윗상단의 제품은 이미 기성제품도 나와 있는데요. 이 또한 얇은 한지나 유산지를 이용해 손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만 아래의 제품처럼 털실이나 천으로 만들면 이후에도 계속 쓸 수 있는 천정장식이나,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으로도 활용될 수 있습니다.

 

3. 플라워 샹들리에 활용하기

꽃병이나, 꽃화환을 이용한 천정장식입니다. 꽃과 글라스 자체가 무겁기 때문에 확실한 장치가 없는 곳에서는 활용하기가 어렵겠습니다. 하지만 늦은봄, 여름날 야외파티의 큰 가지나 커튼을 제거한  커튼봉에 활용한다면 큰 무리 없이 시원하고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낼 수 있어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4. 타쓸(Tassel) 가랜더 활용하기

마치 치어리더가 쓰는 응원수술 모양의 타슬가랜더는 플라스틱 소재나 종이로도 많이 만들수 있구요. 아래처럼 리본을 이어서 길게 만들 수 있습니다. 위에 길게 만들어 많이 쓰는 편이구요. 길게 만들어 포토월처럼 활용하기도 합니다.

 

5. 포토모빌 활용하기

위처럼 사진을 걸 수 있는 포토모빌을 활용한다거나, DIY로 제작을 하면 포토테이블을 따로 할필요없이 천정장식과 사진 레이아웃을 함께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방법입니다. 이때 주의해야할 점은 사진을 한면만으로 걸게 되면 사진이 둥글게 휘기도하고, 사진반대편이 보여 다소 성의없이 보일 수 있습니다. 이때 종이액자에 사진을 끼워서 세팅한다든가, 사진을 양면으로 붙인다면 훨씬더 멋지게 스타일링할 수 있을 겁니다.

 

6. 핸드메이드 모빌 활용하기

종이로 만든 나비모양 모빌입니다. 거의 예술에 가까운 작품인데요. 파티때 활용한 이후에 아이방 장식이나, 로맨틱한 느낌이 필요로 하는 곳에 옮겨달 수 있도록 가벼운 제품입니다. 또한 그 옆은 드라마 '상속자들'에서도 나왔던 드림캐쳐입니다. 마치 샹들리에 모양으로 만들어 모빌처럼 활용해도 아주 좋은 소품이지요. 이 두 모빌은 조명과 함께 세팅한다면 그 효과는 몇배수가 될 겁니다.

 

7. 종이공예(Paper Craft) 활용하기

다양한 종이 공예를 활용한 가랜더입니다. 종이로 원형, 사각, 하트, 글씨등을 제작하여서 실로 이어붙이기만 하면 멋진 가랜더를 제작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 키즈파티나, 생일파티때 아이들과 함께 만들어서 활용한다면 교육과 장식을 함께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체험이 될 겁니다.

 

1.CMYK 컬러의 가랜더 2. 선염모슬린천가랜더 3.색상티슈 가랜더 4. 로프매듭 가랜더 5. 깃발천 가랜더 6. 오리가미 종이접기 가랜더 7. 리본깃발천 가랜더 8.반원(접은원)가랜더 9. 벌집과일 모빌 10. 페이퍼콘 가랜더

 11. 각양각색의 깃발(플래그) 12.반달모양 (미니단추형) 13. 미니스타  14.검은 깃발 천 15.십자가 16. 신코드 메요 스타일 17. 타슬(tassles) 18. 코끼리 19. 구슬 20. 패브릭 반달 21.원형펠트 22. 생일 배너 23. 패턴 종이 플래그 24. 꽃 포도 나무 25.트라이앵글

Graphic created by Alli of Hooray, for A Subtle Revelry.

천정데코 장식은 그야말로 꼭 필요하다고는 할 수 없을 겁니다. 없다해도 파티는 파티이니까요 하지만 장식을 한다면 정말 드라마틱한 변화는 확실하게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수고스럽다 말고 한번 시도해 보시면 그 매력에 푹 빠지실지도 모릅니다.

by 파티플래너 엘리

www.miniparty.co.kr

 

신고
Posted by 파티플래너 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