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초보도 할 수 있는 초간단 치즈 플레터 만들기

치즈 플레터 장식하는 방법은 알았는데, 막상 치즈를 사려고 하다보다 어떤 치즈를 뭘 준비해야할지 막막하신가요? 그런 분들을 위해 아주 간단한 방법으로 치즈 플래터 만들기 가장 기초부터 알려드리겠습니다. 아래에서 소개한대로만 따라해 보셔요 정말 간단하구나 하고 생각이 되실 겁니다.

Step1. 치즈 타입 고르기

우선, 치즈의 질감부터 먼저 고르시면 됩니다. 가장 부드럽고 말랑말랑한 연성치즈부터 딱딱하면서 단단한 하드 치즈까지 다양한 치즈의 종류가 있지만 가장 대표적으로 4가지 정도로 분류하면 너무 간단하게 해결됩니다. 4가지도 너무 많을수도 있습니다. 그냥 부드러운 치즈, 단단한 치즈 2가지로만 나눠도 충분할 수 있습니다.

Step2. 치즈 맛 고르기

여기의 맛은 테이스트도 있지만 향을 뜻하기도 합니다. 대부분 치즈는 짠맛이 많지만 치즈마다 특유의 맛이 있지요. 신맛이 많거나, 톡쏘는 맛, 고소한맛 등이 있으니까 질감에 이어 맛을 고르시면 혼동할 필요없이 다양한 치즈맛을 고를 수 있으실 겁니다.

Step3. 베이스 곁들이기

치즈 자체만을 먹기도하지만 대부분 치즈 플래터에는 치즈를 발라먹거나, 찍어먹거나, 얹어먹을 수 있는 베이스 크래커, 바게트 빵등을 함께 곁들입니다. 그래서 메인 요리가 나오기전 에피타이져로 최고로 각광받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요즘엔 길게 나오는 브래드 스틱, 포카치아나, 치아바타 빵들도 많이 선택하기도 합니다.

Step4. 치즈 풍미높이기

치즈와 함께 어울리는 음식은 아주 많습니다. 그것이 치즈의 가장 큰 장점이자 매력이기도 하지요. 대표적으로 포도, 사과, 무화과와 같이 달고 과즙이 풍부한 과일이 잘 어울리고, 과일로 만든 잼이나, 꿀은 짭쪼름한 치즈의 맛에 달콤함을 얹어 맛의 반전을 느끼게 해줍니다. 견과류는 너무도 잘어울려 함께 섞어 가공된 치즈까지 나올 정도이지요. 견과류의 뛰어난 식감이 부드러운 치즈에 변화를 주어 새로움을 안겨주게 됩니다. 살라미(말린햄), 프로슈토(말린 돼지고기 뒷다리살을 저민가공육)등에 치즈를 함께 하면 더욱 깊은 맛을 느끼게 해주지요   

 

** 치즈 녹는 정도로 분류하기

치즈를 질감으로 분류할수도 있지만 열을 가했을 경우 녹는 정도로 분류할 수도 있습니다. 왜냐하면 녹는 정도에 따라 활용할 수 있는 요리의 다양성이 확보되기 때문이지요. 

1. 늘어지듯 늘어나는 치즈- 스트링치즈라고도 불리는 치즈로 모짜렐라 치즈가 대표적입니다. 대부분 피자나, 라쟈냐와 같은 음식에 많이 쓰입니다. 

2. 녹지 않는 치즈- 열을 가해도 형태가 변하지 않고 녹지도 않는 치즈입니다. 대부분 부서지는 치즈로 그리스 페타 치즈, 리코타 치즈가 대표적입니다. 대부분 생으로 먹는 샐러드에 많이 활용됩니다. 

3. 크리미하게 녹아내리는 치즈 - 열을 가했을 경우, 크리미하게 녹아내리는 치즈로 대부분의 치즈가 이에 속합니다. 아주 작은 열에도 잘 녹기때문에 함께 넣어 퐁듀요리에 활용하기에 아주 좋습니다. 또한 여러가지 스타일의 음식위에 갈아넣어 요리의 품격을 높이기도 하지요. 나쵸나 스틱샐러드를 찍어먹는 딥소스에도 많이 활용됩니다.

 

** 대표적 치즈 Simple Summary 

1. 체다치즈 (영국, 젖소) : 가장 대표적인 치즈로 한국에서는 슬라이스 치즈로 가장 많이 알려진 치즈-  생으로 먹거나, 샌드위치에 많이 활용  

2. 페타치즈(그리스, 양) : 그리스의 대표적인 치즈로 작은 알갱이로 부서지는 형태로 짠맛의 염장 치즈 - 지중해식 샐러드나, 파이위에 잘게 부셔 뿌려서 먹음

3. 블루치즈(영국,젖소, 양, 염소) : 고르곤졸라 치즈로 많이 알려진 푸른 곰팡이가 핀 치즈로 부드럽고, 톡쏘는 맛이 일품인 치즈- 샐러드, 피자 등에 많이 활용됨

4. 파마산치즈(이탈리아, 젖소): 이탈리아의 대표적 치즈로 딱딱한 치즈를 강판에 갈아서 쓰기도 하고, 갈아져서 가루타입으로 가공된 치즈로도 많이 보급되어있다. - 견과류처럼 고소한 맛이 일품이라 캐서롤이나, 파스타에 많이 활용됨 

5. 세브르치즈(프랑스, 염소) :염소젖으로 만든 시큼한 치즈로 신선하고 부드러우나 짜릿한 맛으로 잘게 썰어 사용 - 샐러드, 피자

6. 스위스 치즈(스위스, 젖소) : 에멘탈 치즈가 대표적으로 부드럽고, 크리미하게 잘 녹아서 퐁듀나 샌드위치에 많이활용됨

7. 브리치즈(프랑스, 젖소) : 겉표면에 백색 곰팡이가 생기는 공법으로 까망베르와 함께 가장 오래된 프랑스 치즈. 부드럽고, 신선해서 생으로 그냥 먹기도 하고 열을 가하면 크리미하게 잘 녹아서 베이킹에도 많이 활용된다.

8. 모짜렐라치즈(이탈리아, 젖소): 이탈리아의 대표적 치즈로 신선하고 고소해서 카프레제 샐러드로 그냥 먹기도하고, 열을 가하면 늘어지게 녹아내리기 때문에 피자에 가장 많이 쓰임

9. 리코타치즈( 이탈리아, 젖소): 가장 만들기 쉬운 치즈로 신선하고 크리미해서 빵에 발라먹기 좋고, 디져트나, 파스타 샐러드에 다양하게 활용됨

10. 고다치즈(네덜란드, 젖소) : 네덜란드의 대표적 치즈로 하우다 치즈로 불리는 것이 더욱 정확하다. 36개월 숙성기간으로 독특한 풍미를 내는데, 샌드위치, 퐁듀에 전반적으로 활용된다.

 

자. 이제 진짜로 치즈와 함께 와인한 잔 하실까요? 너무 쉽죠?

by 파티플래너 엘리

www.miniparty.co.kr

 

 

 

신고
Posted by 파티플래너 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